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보상'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07.23 VP 와 VM 차이란
  2. 2012.01.06 [문화/사회] 하드워킹맨 - 일데렐라

VP vs VM 그 차이는 무엇인가?


VP는  Visual Planning의 약자로


'성과 및 결과'적 부분에 좀 더 초점이 맞추어져 있습니다.


VM은 Visual Management의 약자로


VP를 포함하는 것은 물론 'People management'에 좀 더 초점이 맞추어져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VM으로 알려졌고,


이를 한국 포스코에서 VP로 활용하였습니다.


 


Visual = 시각화, Management = 경영으로 기업을 운영하게 되면,


기업 내부적으로도 불필요한 움직임, 보이지 않는 불합리한 부분들이


VM을 통해 눈에 보이기 때문에 업무효율성 면에서 탁월한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VM에 대해 좀 더 이해하기 쉽게 예를 통해 살펴볼까요?


 


A회사의 경영진은 저조한 업무효율을 높이기 위해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설상가상으로 직원들이 퇴사하는 비율이 높아지자 깊은 고민에 빠졌습니다.


이에 경영진은 업무효율이 낮은 이유와 직원들의 퇴사이유에 대해 원인을 알고자 했습니다.


여러 방안을 통해 탐색한 결과, 1) 인간관계, 2) 업무의 비효율성, 3) 불합리한 대우로 추렸습니다.


 


직원 B씨는 똑똑한 직원으로 업무의 긴급도와 중요도를 파악하여 처리하였습니다.


또한 시간을 효율적으로 배분하여 그 누구보다 제시간 안에 끝냈습니다.


그리고 새로운 업무를 주도적으로 하는 성격으로 사내에서 추진력 높은 아이디어 뱅크입니다.


 


직원 C씨는 주어진 업무만을 처리하고 비효율적인 시간배분으로 자주 야근을 합니다.


자신이 맡은 업무 외의 일은 신경쓰지 않으며, 누군가 일을 빨리 처리하면 묻어가기 일수입니다.


그렇다보니 일에 대한 책임감이 적고, 흥미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어떻게 일을 해야할까를 고민하지 않고, 어떻게 잘 빠져나갈지만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그러던 중 B씨가 갑자기 퇴사를 희망하여 경영진과 미팅을 하게 되었습니다.


경영진의 입장에선 핵심인재로 여긴 B씨가 나간다고 하여 비상이 걸렸습니다.


그러던 중에 경영진은 VM경영기법을 도입하는 것을 결정했습니다.


말 그대로 눈에 보이는 경영을 통해 원인을 찾아내었습니다.


 


VM을 통해 보니, B씨는 일을 만들어 내는 직원으로 도전한만큼 욕도 많이 먹었습니다.


그래도 포기하지 않고 일을 하나 둘 처리해나가면서 팀 내에서 인정을 받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일을 빨리 처리하는 만큼 다른 사람의 업무도 계속 도맡아하고 있었습니다.


 


C씨는 요령좋게 빠져나가면서 일을 느리게 처리했습니다.


새로운 일을 제안하는 일이 적으니 욕을 먹을 일 또한 없었습니다.


동기인 B씨가 일을 빨리 처리하니 묻어가면서 무난한 회사생활을 하고 있었습니다.


 


B씨는 개인적으로 눈에 보였던 불합리한 부분들에 참다참다 마침내 결단을 내린 것이었습니다.


이러한 상황을 자세히 알지 못한 경영진은 단순히 개인과 성과에만 답을 찾았던 것입니다.


그러나 VM을 통해 정확한 진단을 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그토록 찾아해맸던 비효율적인 업무와 직원의 잦은 퇴사에 대해 원인을 알게 되었습니다.


 


VM을 통해 진정한 People Management를 시행하게 되면서


B씨에게는 그에 걸맞는 보상으로 임금상승을,


C씨에게는 맡은 바 업무를 책임지도록 관리를 하였습니다.


 


위의 사례는 가상으로 만든 예시이지만,


결국에는 VM을 통해 비효율성을 줄이고 합당한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경영진이 제대로 파악하게 하며, 내부구성원도 보다 책임을 갖고 업무에 임하게 만듭니다.

[출처] VP vs VM 그 차이는 무엇인가?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gbc8542600&logNo=220717824511

Posted by SB패밀리
취직을 못해서 백수, 그냥 쉬는 백수, 밤낮없이 일하는 직장인, 자영업자.

다양한 사람들이 이 시대를 살아가면서 살기위해 일하고 있다. 

내 주위의 개발자와 영업부서 사람들을 보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다들 열심히 일할 꺼라고 믿는다.
눈에 보이는 면에서 본다면
회사에서 (영업부 직원들은 야근을 많이 안하는 편이라 개발자만 이야기 하자면) 개발자들 몇몇은 낮과 밤 부단히 일을 하고 있다. 즉, 하드워킹을 하고 있는 것이다.
야근수당도 없고 급여를 더 주는 것도 아니고 인센티브를 받는 것도 아니다.
그렇다고 성취감이 높은 환경도 아닌거 같아서 안타깝지만 그들은 책임감으로 열심히 일하는 것으로 보인다. 

오너들은 개발자들의 젊은 패기를 보고 채용을 하곤 한다.
나쁘게 보면 저렴한 노동력을 이용하고 좋게 보면 열정을 발산할 수 있는 스테이지를 제공한다.

내가 아는, 나의 상사였었던 지금은 이사님들이 된 분들을 보면
엄청 열심히 일을 하시는 분들이다. 
정말 몸을 불살라가면서 주야없이 일하는 분들이다.
그 밑에서 일해봐서 그런지 하드워킹에 좀 익숙한 편이다.

이렇게 일을 쫓아서 열심히 일하는 일데렐라에게는 신데렐라 처럼
성장의 기회나 성공을 담보 받는 기회가  얼마나 될까 궁금해진다.
무작정 일더해라 해서 일만 하다가 그냥 버려질 지도 모른다는 생각들 많이들 하기 때문이다.

열심히 일하는 하드워킹맨, 하드워킹걸들인 일데렐라, 신데렐라 들에게
최선을 다해서 일하는 정도의 성장이나 보상을 받는 기회가 주어졌으면 하는 바램이다. 

 
Posted by SB패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