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다시 들어봐도 좋은 음악이다. 으흐음~


Karoline Kruger - You call it love (You Call It Love OST)








You Call It Love


Karoline Kruger|유 콜 잇 러브 (L' Etudiante, The Student)


You call it love

There are things I need to say

About the way I feel when your arms are all around me

You call it love 

Words I'd heard that sound so fine

Meaningless each time till you came and found me

See the ground is slowly turning dizzily, easily

Feel the way my heart is burning secretly inside of me 


You call it love 

All the wishes in my mind soared into the skies

Where reflected in my own eyes

You say it's love

Variations on a theme 


Love was just a dream memories of past sighs

See you love is always round me

Everywhere in the air

New sensations now surround me

Ocean wide deep inside 


You call it love

All my days past close to you

Grey skies turn to blue and the sun shines all around me

You call it love

It's a phrase that people say each and every day

Real love is hard to find though

See the ground is slowly turning dizzily easily

Feel the way my heart is burning from your touch secretly


You call it love 

Now I know it's so much more being close to you 


Makes this feeling new that you call it love.






Posted by SB패밀리


흠흠... 내가 부르는 노래?


라이브..


음반





가사도...



갈채 - 최용준 (Applause)


나는 지쳐 있을거야. 

니가 내 곁에 없었으니.

하지만 이제부터 항상 난 둘이야.

지쳐 쓰러져도 좋아. 

니가 일으켜 줄테니까.

언제나 너를 떠올릴거야.

어둠 속에 내버러져 지내왔던 나날들.

날 괴롭히던 아픈 기억.

이제는 지울 수 있어.

지금부터 눈을 뜰거야.

세상 아주 작은 곳까지. 

맑은 눈으로 바라보게 날 도와줘.

힘겹던 내 생에 커다란 힘을 전해준 너의 따스했던 조그만 손을 내밀어 줘.



나는 무너지지 않아.

니가 내 옆에 있을테니.

언제나 너를 떠올릴거야.

어둠 속에 내버러져 지내왔던 나날들.

날 괴롭히던 아픈 기억.

이제는 지울 수 있어.

지금부터 눈을 뜰거야.

세상 아주 작은 곳까지. 

맑은 눈으로 바라보게 날 도와줘.

힘겹던 내 생에 커다란 힘을 전해준 너의 따스했던 조그만 손을 내밀어 줘.



지금까지 살아왔던 건 나의 진실한 삶이 아니야.

지금껏 숨을 겨우 이어온 것 뿐이야.

힘겹던 내 생에 커다란 힘을 전해준 너의 따스했던 조그만 손을 내밀어 줘.

너의 따스했던 조그만 손을 내밀어 줘.



Posted by SB패밀리

요즘 재즈와 클래식이 마음속으로 들어오고 있다.

예전에는 그냥... 추억이라고 할 만한 시기에 들었던 음악들이 편하게 마음에 감기곤 하였는데
사회생활에 찌들어서인지 갈수록 고요하고 잔잔하고 자연적인 소리에 귀 기울이게 되고 마음의 안정감도 갖는다.

그래서 자연의 소리, 기능성 음악, 클래식, 재즈가 마음속에 자리 잡고 있다.
그렇다고 해서 일일이 제목이나 음악에 얽힌 이야기들을 다 찾고 그럴 정도는 아직 아니다.
언젠가는 음악에 관련된 정보들을 상세하게 찾아볼 날이 올꺼같다는 생각이다.

꽂히면 궁금증을 못이기고 기여히 파고드는 성격이라서... ^^


출처 : http://blog.daum.net/interlee/13428119

헛헛한 가슴을 메워줄 가을 재즈 10

1. Autumn In New York / Kenny Burrell / Blue Lights Vol.1 & 2
2. Autumn Leaves / Eddie Higgins Trio / Bewitched
3. Black Coffee / Peggy Lee / Black Coffee
4. I’m A Fool To Want You / Billie Holiday / Beautiful Memories
5. It Never Entered My Mind / Miles Davis / The Essential Miles Davis
6. Love Letters / Scott Hamilton / Back in New York
7. My Funny Valentine / Chet Baker / Chet Baker Sings
8. My Romance / Bill Evans / Waltz For Debby
9. 'Round Midnight / Dexter Gordon / Round Midnight
10. When I Fall In Love / Chris Botti / When I Fall In Love

Posted by SB패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