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동물농장’ 설수 없는 불독 ‘빼꼼이’…전용 휠체어와의 만남

2011.7.17

http://media.daum.net/entertain/enews/newsview?newsid=20110717104009468


성치 못한 네 다리로 마치 헤엄치 듯 방바닥을 기어다니는 '빼꼼이'가 시련을 극복하기 시작했다.

17일 방송된 SBS TV 'TV 동물농장'에는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나르샤가 객원MC로 출연한 가운데 걷지 못하는 불독 빼꼼이를 만났다.

안타까운 상황에 처한 개가 있다고 해서 달려 간 곳에서 제작진을 반기는 건 이제 태어난 지 4개월째인 어린 불독 한 마리다. 유난히 밝은 성격이라는 오늘의 주인공 빼꼼이는 다른 녀석들과는 달리 낯선 제작진을 예의주시만 할 뿐, 다가 올 생각을 하질 않았다.

얼마 후, 이름을 부르는 순간 네 다리로 방바닥을 버둥거리며 헤엄치는 다가온다. 안타깝게도 빼꼼이는 태어난 후, 단 한 번도 네 다리로 서 본 적이 없다고 한다. 때문에 다른 친구들과도 어울리지 못하고 뛰노는 모습을 바라만 볼 뿐이다.

평범한 개들의 일상적인 생활조차도 녀석에게는 벅차기만 하다. 그런데 빼꼼이의 곁을 지켜주는 또 다른 불독이 있었으니 바로 녀석과 한 배에서 나온 누나 곰퉁이다. 다른 녀석들이 빼꼼이를 못살게 굴면 곰퉁이는 거침없이 달려들어 응징을 한다. 빼꼼이에게 의지할 수 있는 누나가 있기에 천만 다행이다.

놀랍게도 곰퉁이 역시 처음에는 빼꼼이처럼 걷지를 못했다. 곰통이는 두 달이 지난 후에야 일어 설 수 있게 되었다. 아주머니는 빼꼼이도 언젠간 누나처럼 훌훌 털고 일어 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

병원 의사는 "발이 수평으로 평행이 된다. 근데 비행기 날개 접히듯 접힌다"고 상태를 설명했다. 그는 "뼈와 뼈는 이어줘야 하는데 엉망이다. 인대가 적절하게 옆에서 보정을 해줘야 하는데 그게 안 된다. 관절은 정상이지만 인대는 엉망이다. 선천적인 이상이라서 교정을 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이어 "상태가 나쁜데도 자기 스스로 움직이려 하는 의지가 있다. 그런데 몸이 커지면 상처가 더 키질 가능성이 있어서 몸을 땅에서 띄워 줘야 한다"며 보정을 해줄 수 있는 휠체어가 필요함을 시사했다.

결국 빼꼼이를 위한 휠체어를 만들기 시작했고 그 사이 빼꼼이는 수중 러닝머신을 이용해 물리치료를 했다. 바퀴가 달린 원통형 휠체어가 처음에는 어색한 빼꼼이는 잠시 어색해하더니 앞발을 들고 조금씩 앞으로 나가기 시작했다.

아주머니는 "열심히 혼자 해주는 게 기쁘다. 감격스럽다. 빼꼼이와 내가 노력해서 밖에 나가 산책도 하면 좋을 것 같다"며 기뻐했다.

사진=SBS TV '동물농장' 화면 캡처


Posted by SB패밀리

난창에 휠체어 탄 장애견 등장에 ‘눈길’

2013.7.21

http://kr.people.com.cn/8336585.html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 21일 장시(江西)난창(南昌) 소동물보호협회가 개최한 한 공익활동 현장에 한 쪽 다리가 마비돼 휠체어 신세를 지고 있는 장애견이 사람들의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시민들은 가던 길을 멈추고 장애견을 쓰다듬어 주며 격려했다. 협회 관계자는 이 장애견이 2010년 길거리에 유기됐다고 전하며 “당시 뒷다리는 이미 마비된 상태였고 이 장애견이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도록 휠체어를 주문 제작했다”고 밝혔다.

류샹(劉翔) 촬영기자 



Posted by SB패밀리




한국장애동물협회 - 동물휠체어


관련자료가 있어 하나 올림.

http://www.animalpost.co.kr/bbs/board.php?bo_table=onthespot&wr_id=9&sfl=&stx=&sst=wr_hit&sod=desc&sop=and&page=1



Posted by SB패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