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스튜어트 마사이돈 [맨체스터 이브닝뉴스] 기자, “평점은 한 사람의 의견일 뿐이다”




[스포츠2.0 2006-10-25 19:26]  


<맨체스터 이브닝뉴스>의 평점을 매기는 과정은

기본적으로 우리 평점은 팬과 같다고 보면 된다. 각 선수들의 기여도를 경기를 보는 중간중간 마음속으로 생각한 후 선수별로 점수를 준다. 


몇 명의 기자가 얼마만큼의 시간을 들여 평점을 내리나.


경기당 한명의 기자가 평점을 정한다. 해당 기자가 경기 기사를 쓰는 것은 물론이다. 이런 작업은 심판이 경기 종료 휘슬을 부는 것과 동시에 이뤄진다. 기자는 1,000자 분량의 기사와 선수 개인 평가를 내린다. 꽤 어려운 작업이다. 


평점에 대한 신뢰도는 어느 정도인가.


아마도 잉글랜드의 모든 매체가 평점 작성이 어려운 일임을 알고 있을 것이다. 최단 시간 내에 작성돼야 하는 것이라 100% 정확하긴 어렵다. 게다가 평점은 어디까지나 한사람의 의견에 불과하다. 나는 웨인 루니가 이제껏 잘해왔다고 생각하는데 다른 기자나 팬들은 반대 입장을 취할 수도 있다. 평점을 매길 때에는 ‘이 선수한테 너무 심하군’ 또는 ‘왜 이렇게 부드러운 태도로 좋은 말만 쓴거야’라고 비판할 것을 두려워해선 안 된다. 비판을 받은 선수들은 당연히 기분이 나쁠 것이다. 사실 독자들은 기자가 준 평점에 화를 내면서도 읽을 수밖에 없다. 나는 데이비드 베컴, 피터 슈마이켈, 앤디 콜과 같은 수많은 전∙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선수들을 꾸짖어 왔다. 보통 그들은 자신들이 더 잘났다고 생각하겠지만. 


<맨체스터 이브닝뉴스> 평점만의 특별한 경쟁력은 있나.


보통 다른 매체는 7점을 평균으로 잡는다. 그러나 우리 신문은 6점으로 잡고 있다. 또 몇몇 신문사는 마감 시간에 쫓겨 하프타임 때 평점을 작성해 버리기도 한다. 이 경우 전반전에는 잘했지만 후반전에 다치거나 부진한 선수 평점은 엉망이 돼버린다. 단언하지만 우리 신문사는 그렇지 않다.


영국 매체 평점의 역사는 어떻게 되나.


정확히는 모르겠다. <맨체스터 이브닝뉴스>의 평점은 대부분의 다른 매체와 마찬가지로 1980년대부터 시작한 것으로 알고 있다. 우리 신문사의 평점은 직설적이고 다소 선정적인 표현을 써 눈길을 끌기 시작했다. 당연히 많은 논란이 일어났다. 이러한 논쟁과 편집국에 날아 오는 편지, 웹사이트 조회수는 기사에 관심이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 그것은 신문사 수입과도 직결된다. 


<스카이스포츠>의 평점은 어떤가.


<스카이스포츠> 역시 한 사람의 의견이다. 내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문기자인 것과 마찬가지로 각 구단의 전담 기자의 의견은 비교적 정확할 수 있다. 그러나 한 경기만 본 기자들은 깊은 배경지식이 없으므로 기사의 신뢰도가 높지 않다. 개인적으로 평점 시스템이 좋다고 생각하진 않는다. 


평점을 내리는 특별한 방법이 있나.


기록이나 통계 등이다. 반론의 여지는 있겠지만 선수를 평가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한 선수의 슈팅, 태클 수 등 객관적인 통계는 그 선수가 경기에 얼마나 영향을 미쳤는지 알 수 있는 증거이기 때문이다. 


SPORTS2.0 제 21호(발행일 10월 16일) 기사

양신애 기자

ⓒmedia2.0 Inc.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SB패밀리

[특파원 리포트] '축구 영웅' 폴 인스의 감독 도전기





<특파원 리포트>'축구 영웅' 폴 인스의 감독 도전기 

[뉴시스 2006-10-27 09:56]  


【런던=뉴시스】

유럽 축구에 조금만 관심을 갖고 있으면 누구나 알 만한 이름이다. 


프리미어리그와 '세 마리 사자 군단'(잉글랜드대표 팀 애칭)의 중원을 맡았던 전설적인 흑인 스타 폴 인스(39)가 리그 4부 팀 맥클리스 필드 클럽의 플레잉 감독에 올랐다. 


지난 시즌 울버햄튼 시절 'EPL 한국인 3호' 설기현(레딩FC)과 한솥밥을 먹기도 했던 폴 인스는 06~07시즌 초반부가 한참 진행 중이던 지난 달 말 갑자기 맥클리스 필드 선수단 운영팀의 호출을 받았다. 


토니 애덤스, 데이빗 플랫, 폴 개스코인, 스투아르트 피어스 등과 함께 프리미어리그를 주름잡았던 폴 인스에게 지휘봉을 넘긴다는 놀라운 얘기였다. 


약 한 달여간의 협상을 통해 폴 인스는 맥클리스 필드와 계약하기로 최종 합의했고, 결국 지난 25일(현지시간) 구단 기자회견을 통해 사령탑 수락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구체적 조건은 언급이 없었으나 계약 기간은 플레잉 감독으로 향후 1년2개월간이다. 이번 시즌을 마친 후 프리 시즌까지다. 남은 기간의 성적을 지켜본 뒤 프리 시즌까지 기회를 주겠다는 구단측의 의도다. 


맥클리스 필드가 약체인지, 가능성 있는 팀인지 여부를 떠나 흑인 출신이 어떤 특정 구단의 사령탑에 오른다는 것은 '하늘의 별따기'에 비견될 정도로 아주 드문 케이스다. 


아무리 잘 해도 흑인 선수는 지도자가 되더라도 감독을 보좌하는 전술 코치나 트레이너 정도에 만족해야 한다. 


잉글랜드 축구계도 이번 맥클리스 필드의 놀라운 결정을 환영했다. 


방송 신문 인터넷 등, 가릴 것 없이 여러 매체들은 일제히 폴 인스가 비록 하위 4부리그에 불과하지만 프로 팀인 맥클리스 필드 사령탑에 오른 것을 보도하며 뜨거운 관심을 보였고, 폴 인스의 터프한 플레이를 기억하는 팬들도 "그라면 아주 잘 해 낼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이날 폴 인스는 "맥클리스 필드에 만족하지 않고 흑인 출신으로 절대 불가능하다는 프리미어리그 사령탑에 도전하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물론 맥클리스 필드 사령탑에 오르자마자 떠나겠다는 뜻은 아니었다. 차츰 한 단계씩 승격을 거듭해 종국에는 프리미어리그에 도달하겠다는 의미를 에둘러 표현한 것이다. 


그러나 맥클리스 필드 지휘봉을 잡은 결정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었다. 현재 클럽이 리그 4부에서도 꼴찌를 달리고 있기 때문이다. 5부 리그부터는 '논 리그(Non League)'로 불리는 아마추어 리그다. 


'플레잉 감독'이라는 폴 인스의 어려웠던 결정. 직접 뛰며, 혹은 벤치에서 맥클리스 필드를 진두지휘할 폴 인스는 이번 시즌이 종료된 뒤 어떤 성적표를 받아들까. 


<관련사진 있음>


남장현 특파원yoshike3@newsis.com 



Posted by SB패밀리

UEFA CUP 대회방식




UEFA CUP

본선 1·2회전은 매년 9~11월, 본선 3회전은 11~12월, 준준결승은 다음해 3월, 준결승은 4월, 결승은 5월에 치르며, 결승전은 중립지역 구장에서 1회 단판경기로 이루어진다. 

본선에는 44개의 자동출전팀과 함께, UEFA 순위 8~16위 국가 20개팀, UEFA 순위 17~49위 국가 40개팀 가운데 예비전을 통해 선발된 20개팀 등 총 64개팀이 올라온다. 경기방식은 홈구장과 상대팀의 구장에서 경기를 갖는 홈앤드어웨이의 녹다운 토너먼트방식으로 벌어진다. 본선 자동진출팀은 UEFA 순위 1~7위 국가의 25개팀, 유럽 챔피언스리그 예선에서 탈락한 16개팀, 기타 3팀이다. 

챔피언스리그와 마찬가지로 각국 프로축구리그 상위팀들이 참가하지만, 결승까지 홈앤드어웨이의 2차전 토너먼트전으로 경기를 치러 두 경기 직후에 다음 회전 진출 여부가 결정된다. 각국 프로축구리그 2·3위 팀과 피파컨페더레이션컵 우승팀, UEFA가 선정한 우수팀 등이 골고루 출전하여 대회 규모가 챔피언스리그 못지 않게 크다.


* 82개팀 선정기준 
⑴ 리그 3위팀(7) : 체크, 노르웨이, 오스트리아, 러시아, 크로아티아, 터키, 덴마크 
⑵ 리그 2, 3위팀(4) : 스위스, 우크라이나 
⑶ 리그 2,3위팀 + 리그컵 우승팀(12) : 폴란드, 헝가리, 벨기에, 슬로바키아 
⑷ 리그 우승팀(1) : 안도라 
⑸ 리그 2위팀 + 리그컵 우승팀(54) : 루마니아, 스웨덴, 조지아, 사이프러스, 스코틀랜드, 이스라엘, 슬로베니아, 벨로루시, 아이슬랜드, 핀란드, 라트비아, 불가리아, 마케도니아, 리투아니아, 유고, 몰도바, 에스토니아, 아르메니아, 몰타, 북아일랜드, 웨일즈, 아일랜드 공화국, 패로아일랜드, 알바니아, 룩셈부르크, 아제르바이젠, 보스니아 
⑹ 리그컵 우승팀(1) : 리히텐슈타인 
⑺ UEFA 선정 페어플레이팀(3) 

B. 결선 1라운드 : 아래 기준에 의해 올라온 96개팀이 Home & Away 방식으로 경기

* 96개팀 선정기준 
⑴ A(예선라운드)과정을 통과한 팀(41) 
⑵ 챔피언스리그 예선라운드 최종전에서 탈락한 팀(16) 
⑶ 전대회 우승팀(1) 
⑷ 리그 컵대회 우승팀(17) :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프랑스, 네덜란드, 잉글랜드, 포르투갈, 그리스, 체크, 노르웨이, 러시아, 오스트리아, 크로아티아, 터키, 덴마크, 스위스, 우크라이나 
⑸ 리그 3위팀(2) : 포르투갈, 그리스 
⑹ 리그 4위팀(5) : 프랑스, 네덜란드, 잉글랜드, 포르투갈, 그리스 
⑺ 리그 5위팀(8) :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프랑스 네덜란드, 잉글랜드, 포르투갈, 그리스 
⑻ 리그 6위팀(3) :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⑼ UEFA 인터토토컵(Inter-Toto Cup) 최종승리팀(3) :

UEFA LEAGUE RANKING

1--스페인
2--이탈리아
3--잉글랜드
4--독일
5--프랑스
6--그리스
7--네덜란드
8--포르투갈
9--터키
10--스코틀랜드
11--벨기에
12--체코
13--스위스
14--우크라이나
15--이스라엘
16--오스트리아
17--폴란드
18--러시아
19--세르비아-몬테네그로
20--노르웨이
21--불가리아
22--크로아티아
23--스웨덴
24--덴마크
25--슬로바키아
26--루마니아
27--헝가리
28--사이프러스
29--슬로베니아
30--핀란드
31--라트비아
32--몰도바
33--조지아
34--보스니아-헤르체코비나
35--리투아니아
36--아이슬란드
37--마케도니아
38--벨로루시
39--아일랜드
40--몰타 


IFFHS 리그 랭킹


리그 랭킹은 각 리그별 국가 대항전(친선게임, UEFA컵,챔피언스리그 등)의 결과에 의해 결정됩니다.

* 소백촌닭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7-05-14 05:17)



Posted by SB패밀리

UEFA 챔피언스 리그 운영방식




출전팀 결정 방식
경기 방식
다음 라운드 
진출팀
본선 2라운드 (16강)본선 1라운드 통과한 16개팀16개팀이 4개조, 4개팀으로 리그전조 1,2위 8개팀. 8강 토너먼트 진출
본선 1라운드 (32강)UEFA 랭킹1-6위 리그 1,2위 11개팀
UEFA 랭킹7-10위 리그 1위 4개팀
전대회우승팀 1개팀
32팀이 8개조, 4개팀으로 리그전조 1,2위 16개팀. 본선 2라운드 진출
16개팀+16개팀
예선 
3라운드
UEFA 랭킹1-6위 리그 3위 6개팀
UEFA 랭킹1-3위 리그 4위 3개팀 
UEFA 랭킹7-9위 리그 2위 3개팀
UEFA 랭킹10-15위 리그 1위 6개팀 
Home & away 
경기방식
16개팀. 본선 1라운드 진풀
18개팀+14개팀
예선 
2라운드
UEFA 랭킹16-26위 리그 1위 12개팀
UEFA 랭킹10-15위 리그 2위 6개팀 
Home & away 
경기방식
14개팀. 예선 3라운드 진출
18개팀+10개팀
예선 
1라운드
UEFA 랭킹29-48위 리그 1위 20개팀Home & away 
경기방식
10개팀. 예선 2라운드 진출
총참가팀 : 72개팀

* 소백촌닭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7-05-14 05:17)


Posted by SB패밀리

[UEFA] UEFA 챔피언스 리그 대회 방식



총 참가팀 72개팀

①경기 방식

챔피언스 리그의 진출팀 방식은 복잡하다. UEFA에서 정하는 국가별 리그 랭킹에 의해 국가간 차별적으로 배분된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아는 명문 클럽들은 예선전을 거치지 않고 바로 본선 1라운드에 오르게 된다. 그러나 무명클럽이 챔피언스 리그 본선 32강에 오르기 위해서는 험난한 여러 예선전을 거쳐야 한다.

본선 1라운드는 예선 1, 2, 3라운드를 치뤄 살아남은 클럽 16개팀과 전대회 우승팀, UEFA랭킹 1-10 나라의 1위팀, 랭킹 1-6위 나라의 2위팀, 16개팀과 32강이 벌이는 본선 1라운드가 시작된다. 여기서 4개조 1,2위팀은 16강이 겨루는 본선 2라운드에 진출하게 되고 각조 3위는 UEFA컵으로 떨어지게 된다.

본선 2라운드는 16개팀이 4개조로 나누어서 각 조별 팀들과 Home & away로 경기를 벌인 후 조 1,2위팀이 8강 토너먼트에 진출하게 된다. 8강부터는 토너먼트제로 Home & away 2경기 결과에 따라 올라가게 된다. 4강도 토너먼트로 경기하게 되고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은 5월 제 3의 지역에서 단판승부로 붙게된다.

②각 라운드별 진출 팀

1)예선 1라운드:UEFA 랭킹29-48위 리그 1위 20개팀 

Home & away 경기방식 

10개팀 예선 2라운드 진출 

2)예선 2라운드:UEFA 랭킹16-26위 리그 1위 12개팀, UEFA 랭킹10-15위 리그 2위 6개팀+ 10개팀(예선1라운드 승리팀) 

Home & away 경기방식 

14개팀 예선 3라운드 진출 

3)예선 3라운드:UEFA 랭킹1-6위 리그 3위 6개팀,UEFA 랭킹1-3위 리그 4위 3개팀,UEFA 랭킹7-9위 리그 2위 3개팀, UEFA 랭킹10-15위 리그 1위 6개팀+14개팀(예선 2라운드 승리팀) 

Home & away 경기방식 

16개팀 본선 1라운드 진출

4)본선 1라운드(32강) UEFA 랭킹1-6위 리그 1,2위 11개팀,UEFA 랭킹7-10위 리그 1위 4개팀, 전대회우승팀 1개팀+ 16개팀(예선3라운드 승리팀)

32팀이 8개조 4개팀으로 리그전(홈&어웨이:총6경기) 

조 1,2위 16개팀 본선 2라운드 진출 (각조3위 : UEFA컵 합류)

5)본선 2라운드(16강) 본선 1라운드 통과한 16개팀 

16개팀이 4개조 4개팀으로 리그전(홈&어웨이:총6경기)

조 1,2위 8개팀 8강 토너먼트 진출

6) 8강전 본선 2라운드 통과한 8팀

Home & away 경기방식

승리팀 4강 진출 

7) 4강전 8강전 통과한 4팀

Home & away 경기방식

승리팀 결승 진출

8)결승전 4강전 통과한 2팀 

미리 결정된 결승전 경기장에서 단판 승부

승리팀 다음시즌 챔피언스리그 본선 1라운드 자동 진출




※ 04-05 시즌의 UEFA 국가별 리그 랭킹은 다음과 같다.



1. 스페인 - 73.717 

2. 잉글랜드 - 63.224 

3. 이탈리아 - 61.186 

4. 프랑스 - 49.469 

5. 독일 - 48.989 

6. 포르투갈 - 44.666 

--------------------6위까지 각리그 1,2위(11팀)는 챔스본선(32강) 직행 

7. 네덜란드 - 39.831 

8. 그리스 - 35.498 

9. 벨기에 – 31.750 

9. 스코틀랜드 – 31.750 

------------------------10위까지 각 리그 1위는 챔스 본선(32강) 직행 

11. 터키 – 29.916 

12. 체코 – 27.950 

13. 러시아 – 25.666 

14. 오스트리아 - 24.875 

15. 우크라이나 – 24.850 


======================================================================

※ 국내 컵대회(FA컵, 코파 이탈리아, 코파 델레이 등)우승팀에게는 UEFA컵 본선 1라운드 진출권이 주어진다.

국가랭킹에 의해서 챔피언스 리그와 UEFA컵 진출권 티켓수가 차이가 있음을 할 수가 있다. 

* 소백촌닭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7-05-14 05:17)

Posted by SB패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