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10대 소녀의 칼슘의 섭취가 체중 증가에 미치는 영향 
 

10대 소녀들은 청바지가 몸에 맞지 않을까 걱정하기 시작함과 동시에 우유를 마시는 것을 중단한다. 아동 시절과 청소년 시절에 칼슘을 섭취하는 것이 일생 동안 뼈의 건강을 유지하는 데 중요하지만, 뼈를 보호하는 유제품을 식단에 포함시켜야 한다는 중요성을 인식하는 청소년은 거의 없다. 최근 조사에 의하면 대부분의 10대 소녀들은 하루에 권장되는 1,500 밀리그램의 칼슘을 절반 정도만 섭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제 10대 소녀들의 부모와 의사들은 청소년들에게 칼슘을 섭취하여야 하는 중요성을 인식시킬 수 있는 좋은 이유를 들 수 있게 되었다. 최근 연구에 의하면 칼슘을 섭취하면 체중 조절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미국 하와이 대학 연구진이 샌디애고 시에서 개최된 실험 생물학 학술 모임에서 발표된 최근 연구에 의하면, 정기적으로 칼슘을 많이 섭취한 9세~14세의 소녀들은 그렇지 않은 소녀들에 비하여 체중이 적게 나갔으며 또한 체지방도 적게 보유하고 있다고 한다. 연구진은 323명의 소녀들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칼슘을 많이 섭취할수록 체중 감소 효과가 좋은 것을 발견하였다. 즉 섭취하는 300밀리그램의 칼슘당 1.9 파운드(0.855 kg) 정도 체중이 적게 나가는 것을 발견하였다. 


이 연구 결과를 확신하기 위해서는 좀더 많은 소녀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가 필요하지만(현재 진행되고 있음) 많은 역학적 연구를 통해 칼슘을 많이 섭취하면 체중이 반드시 감소되지는 않지만 최소한 체중이 증가하지는 않는다는 사실이 이미 제시되었다. 이 사실은 칼슘이 많이 들어 있는 음식, 즉 우유나 치즈를 섭취하면 지방과 칼로리 때문에 체중이 증가한다는 사람들의 통념과 상반되는 것이다. 소녀들의 고 칼슘 다이어트에 대하여 연구를 하였던 미국 네브라스카 주 오마하 시 Creighton 대학의 간호학 교수인 Joan Lappe 박사는 우유를 마시기를 중단하는 많은 10대 소녀들은 우유로부터 지방을 섭취하는 것을 우려하기 때문이라고 하였다. Lappe 박사는 연구 결과를 지난해 영국 의학학술대회에서 발표하였는데, 연구를 위하여 소녀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었다. 한 그룹의 소녀들에게는 매일 1,500밀리그램의 칼슘을 섭취하게 하였고 다른 그룹에는 일상적인 식단을 통하여 매일 평균적으로 881밀리그램의 칼슘을 섭취하게 하였다. 4년이 경과한 후 고 칼슘 식단을 섭취하였던 그룹과 일상적인 식단을 취하였던 그룹 간의 몸무게의 차이는 없었다. 


Lappe 박사는 “항간에는 유제품을 섭취하면 비만해진다는 속설이 있지만, 연구를 통하여 10대 소녀들이 유제품으로부터 하루에 섭취하는 칼슘의 3분의 2 또는 4분의 3을 얻더라도, 칼슘을 적게 섭취하는 소녀들에 비하여 체중이 증가하지 않는다는 사실이 확인되었다.“고 하였다. 건강 전문가들은 10대 소녀들이 체중을 조절하기 위하여 유제품 섭취를 줄이는 것을 지양하길 권하고 있다. 연구를 통하여 아동 시절과 청소년 시절에 칼슘을 적절하게 섭취하는 것이 장기적으로 뼈의 건강에 좋으며, 골다공증 등과 같이 뼈가 가늘어지는 질병의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사실이 이미 제시되고 있다 

Posted by SB패밀리


장미를 주는 이야기

어느 마을에...

아버지 없는 한소녀와 어머니가 살고 있었데여...

그 소녀와 어머니의 집 주위에는 가시나무가 많았고

점점 늘어나고 있었어여.....

처음에는 가시나무가 없었는데 말이예여....

소녀가 자신을 버린 아버지를 찾겠다고 말할때마다

어머니는 집 주위에 가시나무를 심었던거예여..

그리고 소녀와 어머니 사이는 점점 나빠져 소녀는 꿈속에서도

어머니가 죽어 버렸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지여.......

그러던 어느 날 어머니는 이름 모를 병으로 죽고 말았고...

소녀는 그 때서야 자신이 어머니를 사랑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그리고 어머니를 묻게 되었는데..

그런데 문제가 생긴건.......

그 마을에는 죽은 사람이 아끼던 꽃을

죽은 사람의 옆에 놓아야

그 사람이 그 꽃으로 태어난다고 믿었는데

어머니가 아끼시는 건..

그 가시나무 뿐이었어여...

어머니가 가시나무로 태어난다는 건

너무나 슬픈 일이었지여..

그리고 가시나무는 꽃이 없었어요..

그러자 소녀는 눈물을 흘리며 말했져....

"가시나무야, 내 몸을 파고 지나가 나의 피로 꽃을 피우렴..!"

그 순간 가시나무는 소녀의 몸을 파고 지나갔고..

소녀의 새빨간 피로 꽃을 피웠어요..

소녀는 죽음을 맞이했고.....

그래서 가시나무에 핀 붉은 장미는

자신의 목숨을 바쳐서 사랑하는 사람에게만 주는 거래여..♥


Posted by SB패밀리

골디락스(Goldilocks)는 고성장에도 불구하고 물가상승 압력이 없는 상태를 의미한다. 


영국 전래동화 '골디락스와 곰 세 마리'의 주인공 이름에서 유래한 용어로, 본래는 골드(gold)와 락(lock, 머리카락)을 합친 말로 금발을 뜻한다.


동화에서 금발의 소녀 골디락스는 세 마리의 곰이 끓인 세 가지의 수프, 뜨거운 것과 차가운 것 그리고 적당한 것 중에서 적당한 것을 먹고 기뻐하는데, '골디락스 경제'는 이처럼 뜨겁지도 않고 차갑지도 않은 상태, 즉 경제가 건실한 성장을 하고 있는 이상적인 상황을 말한다. 미국발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가 터지면서 골디락스는 쑥 들어가기 시작했다. 그러나 올해 3월부터 시작된 증시 상승 랠리가 6개월째 이어지자, 골디락스 국면에 대한 기대감이 재확산되고 있다. 


한편 가격이 비싼 상품과 싼 상품, 중간 가격의 상품을 함께 진열해 중간 가격의 상품 구매를 유도하는 판촉기법을 '골디락스 가격'이라고 한다. 



========================================


요즘 골디락스의 건실한 경제 성장기에 대한 기대감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제조업 지수의 긍정적인 발표와 안정적인 물가. 미국 주식시장의 신고가 행진.


확실할지 말지는 좀 지나봐야 알겠지만 우리 주식시장은 실적장세인것 으로 판단은 됩니다.


정치 후진국을 벗어나야 글로벌 경기에 동조하며 나아질텐데... 정치가 발목을 잡습니다.

Posted by SB패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