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한국야구위원회(KBO)

규정타석 규정이닝 


타율은 한 타자의 안타수를 타수[타석-(4사구+희생번트+희생플라이+타격방해+주루방해)]로 나눈 것인데 여기서 타격 순위를 매길 때 따져야할 것이 규정타석이다.



규정타석이란 대회 또는 리그에서 타자가 한 경기에 몇번 이상 타석에 나와야 한다는 것을 수치로 정해놓은 것으로서 일반적으로 프로야구에서는 한 시즌의 규정타석수를 게임수의 3. 1배로 정했다. 따라서 한 시즌의 규정타석수를 계산하려면 팀의 경기수에 3.1을 곱하면 된다. 이는 몇 경기에나서지 않고 높은 타율을 유지한다든지, 높은 타율을 유지하고자 출장하지 않는 행위를 방지하기 위한 것이다.



규정이닝은 투수의 방어율[(자책점×9)÷투구횟수) 순위를 매길 때 필요한 것으로서 자기 소속팀이 1시즌에 치른 경기수와 같은 수 이상의 이닝을 던지도록 정해져 있다. 규정타석 및 규정이닝을 채우지 못한 타자와 투수는 각종 순위에서 빠진다.



------------------------------------------------------------------------



내용출처 : http://www.yagoo114.com/yagoo114/gillajabi/jabhak/01/007.htm 



규정타석 규정이닝



타율은 한 타자의 안타수를 타수[타석-(4사구+희생번트+희생플라이+타격방해+주루방해)]로 나눈 것인데 여기서 타격 순위를 매길 때 따져야할 것이 규정타석이다. 



규정타석이란 대회 또는 리그에서 타자가 한 경기에 몇번 이상 타석에 나와야 한다는 것을 수치로 정해놓은 것으로서 일반적으로 프로야구에서는 한 시즌의 규정타석수를 게임수의 3. 1배로 정했다. 따라서 한 시즌의 규정타석수를 계산하려면 팀의 경기수에 3.1을 곱하면 된다. 이는 몇 경기에나서지 않고 높은 타율을 유지한다든지, 높은 타율을 유지하고자 출장하지 않는 행위를 방지하기 위한 것이다. 



규정이닝은 투수의 방어율[(자책점×9)÷투구횟수) 순위를 매길 때 필요한 것으로서 자기 소속팀이 1시즌에 치른 경기수와 같은 수 이상의 이닝을 던지도록 정해져 있다. 규정타석 및 규정이닝을 채우지 못한 타자와 투수는 각종 순위에서 빠진다.





프로야구 각종 기록 및 통계산출법 



종 목 내 용 비 고 



승률 승/(승+패) 

승차 {(A승수-B승수)-(A패수-B패수)} / 2 

타율 안타수 / 타 수 

방어율 (투수의 자책점 * 9투) / 구 회 수 

출루율 (안타수 + 사사구) / (타수 + 사사구 + 희비) 

장타율 루 타 수 / 타 수 

수비율 (자살 + 보살) / (자살 + 보살 + 자책) 

규정타석 경기수 * 3.1 2군 : 경기수 * 2.7 

규정투구회수 경기수 * 1 2군 : 경기수 * 80% 





수비 최고 선수 규정 

포수 : 전경기의 50% 이상 출전

내야수 : 전경기의 2/3이상 출전

외야수 : 전경기의 2/3이상 출전 골든글러브상후보 기준 



---------------------------------------------------------------------



내용출처 : 야구, 메이저리그 전문 인터넷 신문 꼴초의 야구보기 2000년판 中발췌 



부문별 최우수선수 선정 방식



우선 미리 알리자면, 규정 이닝과 규정 타석은 부문별 최고 기록 선수에 대한 결정을 하기 위해서 정한 것이지만, 많은 선수들 가운데 범위를 줄이기 위해서 규정한 기준이 아니라, 기록에 대한 검증을 위해 규정해 놓은 기준이라는 것입니다. 



먼저 투수의 규정 이닝은 전체 경기수와 같은 수의 이닝입니다. 즉, 한 시즌에 팀당 162경기를 치르는 메이저리그의 경우에는 최종적으로 162이닝이 되겠습니다. 리그의 방어율 타이틀은 규정 이닝 이상, 그러니까 메이저리그에서는 162이닝 이상을 투구한 투수들 중에서 가장 낮은 방어율을 기록한 투수의 몫이 됩니다. 



최다 승리와 최다 세이브, 최다 탈삼진은 규정 이닝과는 무관하게 가장 많은 승리 혹은 세이브나 탈삼진을 기록한 투수에게 돌아가지만 승률 부문은 승패의 합이 전체 경기수의 10% 이상이어야만 합니다. 즉 162경기를 치르는 메이저리그에서는 승패의 합이 16.2보다 큰 17이상이 되어야 합니다. 



피안타율의 경우에는 규정 타석을 따지는 타율과는 달리, 방어율처럼 규정 이닝 이상을 던진 투수로 제한하고 있습니다. 극단적인 예를 든다면 투수는 1이닝을 던지면서도 기록상으로는 상대한 타수는 등판하기 전과 그대로 일 수도 있고, 반대로 ⅓이닝도 던지지 못하더라도 상대한 타수는 늘어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갖가지 경우를 생각할 수 있지만, 그 중에서도 간단한 예를 든다면, 120상대 타수 24피안타로 2할의 피안타율을 기록하고 있는 투수가 무사 만루에서 앞선 투수를 구원한 후에 2개의 희생 플라이를 내준 후, 남은 주자 한 명을 견제로 잡아낸 경우, 구원한 투수의 투구 이닝은 늘어나지만 상대 타수는 그대로 머무르게 되고, 피안타율도 마찬가지로 변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타격 부문으로 옮겨오면 약간 달라집니다. 규정 타석은 전체 경기수의 3.1배로 메이저리그에서는 502.1타석 이상, 즉 최하 503타석을 기록해야만 타율과 출루율, 장타율 부문의 최우수 선수 자격을 얻습니다. 그러나 방어율과는 달리 타격 부문에서는 예외가 있습니다. 



규정 타석수에 미달한 타자 중에서도 규정 타석에 대한 부족수를 타수로 가산하고도 리그에서 가장 높은 타율, 출루율, 또는 장타율이 되는 경우에는 그 타자에게 타율, 출루율, 또는 장타율 타이틀을 줍니다. 



그러니까, 예를 든다면 리그 내에서 규정 타석을 채운 타자 중에서『A』라는 선수가 620타수 216안타로 가장 높은 3할4푼8리의 타율을 기록하고 있고,『B』라는 선수는 480타석에서 480타수 178안타로 3할7푼1리의 타율을 기록했지만 규정 타석을 채우지는 못한 상태에서 시즌이 끝났다고 가정합시다. 



이러한 경우에는『B』라는 선수가 규정 타석을 채우기 위해 필요한 23타석에서 23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고 하더라도,『B』선수의 타율은『A』선수가 기록한 3할4푼8리보다 높은 3할5푼4리가 되므로, 시즌의 수위 타자는『B』선수가 됩니다. 



반면 홈런과 타점, 도루는 다승, 세이브, 탈삼진과 같이 비율이 아니라 개수를 따지는 것이므로, 무조건 많은 홈런, 타점, 도루를 기록한 타자가 최우수 선수로 결정됩니다. 



혹시나 방어율의 경우도 타율과 비슷한 경우를 생각할 수 있습니다.『C』라는 투수가 160이닝을 던지면서 16자책점만을 내주며 0.90의 방어율을 기록했고, 규정 이닝을 넘긴 투수 중에서는『D』라는 투수가 220이닝 동안 60자책점을 허용하며 2.45의 방어율을 기록한 경우,『C』투수의 방어율은『D』투수의 방어율의 절반도 되지 않고, 규정 이닝에는 겨우 2이닝이 모자랍니다. 



하지만 규정 타석까지 필요한 나머지 타석에서 줄어드는 최하 타율이 계산되는 타자의 경우와는 달리, 투수의 경우는 그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에『C』투수가 아닌『D』투수가 최저 방어율 투수로 결정됩니다. 즉,『C』투수의 방어율이 규정 이닝을 채우기 위해 필요한 2이닝을 던질 경우 얼마나 올라갈 지에 대한 최악의 경우는 계산이 불가능한 무한대이기 때문입니다. 



한편 성적보다는 기량 연마에 중점을 두는 마이너리그에서의 규정 타석은 전체 경기수의 2.7배이고 규정 이닝은 전체 경기수의 80%입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한 시즌에 팀당 140경기를 치르므로, 규정 타석과 규정 이닝은 각각 378타석과 112이닝입니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http://www.koreabaseball.or.kr/" onclick="window.open(this.href);return false;">http://www.koreabaseball.or.kr/출처: 한국프로야구 위원회

최우수 각 선수 결정의 기준 

10.23 프로페셔날 리그의 타격, 투수, 수비에 있어서 각 최우수 선수의 결정은 다음 세목(細目)에 의한다. 


(a) 타격상, 장타율상 및 출루율상은 메이저 리그의 경우, 계획된 총 경기의 3.1배 이상, 마이너 리그는 계획된 총 경기수의 2.7배이상의 타석에서 가장 높은 타율 및 장타율, 출루율을 기록한 선수에게 준다. (예외) 필요 타석수에 미달한 타자라도 그 부족수를 타수로 가산하고도 최고의 타율, 장타율 및 출루율이 되었을 경우에는 그 타자에게 타격상, 장타율상 및 출루율상을 준다. 

(예) 1클럽당 162게임이 짜여져 있는 메이저리그에서는 3.1배인 502, 1클럽당 140게임이 자여져 있는 마이너리그에서는 그의 2.7 배인 378이 필요 타석수이다. 타석수라 함은 타수, 4四球(四死球), 희생번트, 희생플라이 및 방해 또는 주루방해에 의한 출루수의 합계를 말한다. 



[註] 우리나라에서는 자기 소속팀이 1시즌에 치른 경기수의 3.1배 이상의 타석수를 필요로 한다. 수의 산출에 있어서 소수점 이하는 버린다. 



(b) 최우수 방어율 투수는 적어도 자기팀이 계획된 총 경기수와 같은 수 이상의 투구회수를 기록한 투수중 가장 방어율이 낮은 투수이다. (예외) 마이너리그에서는 계획된 총 경기수의 80% 이상의 투구회수를 필요로 한다 



[註] 우리나라에서는 자기 소속팀이 1시즌에 치른 경기수와 같은 수 이상의 회수(回數)를 필요로 한다. 



(c) 수비의 최우수 선수는 다음 자격을 갖춘 각 포지션 (Position)에 있어서 최고의 수비율을 올린 야수에게 부여된다. 



① 포수는 1팀당 계획된 경기 총수의 반수이상 경기에 포수로서 출장하여야 한다. 

[註] 우리나라에서는 자기 소속팀이 1시즌에 치른 경기수의 반수 이상의 경기수를 필요로 한다. 수의 산출에 있어 소수점 이하는 버린다. 

② 내야수 및 외야수는 그 리그에서 1팀당 짜여진 경기의 2/3 이상의 경기에서 그 포지션 (Position)의 수비를 하여야 한다. 

[註] 우리나라에서는 자기 소속팀이 1시즌에 치른 경기수의 2/3이상의 경기수를 필요로 한다. 수의 산출에 있어 소수점 이하는 버린다. 

③ 투수는 1팀당 계획된 경기 총수와 동수이상의 투구회수를 기록하여야 한다. (예외) 규정 투구 회수에 미달인 투수가 규정에 도달한 투수보다도 수비기회수(포스아우트, 어시스트, 실책의 합계)를 더 많이 기록하고 더욱이 수비율이 같거나 더 높을 경우에는 최고수비율 투수가 된다 [註] 위의 각항에서 규정타석, 규정 투수회수, 규정경기수를 계산할 때 소수점이하는 버린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테니스 경기의 점수에 사용하는 love라는 말이 어디에서 유래했는지를 설명하는 이론에는 몇 가지가 있는데요, 그 중 하나는 '알'과 관련된 이론입니다. goose egg는 '거위의 알'이라는 뜻 외에 속어로 zero를 의미합니다.아마 알의 모양이 0처럼 생겨서 그런가 봐요. 이와 마찬가지로 테니스를 처음으로 고안한 나라로 추정되는 프랑스에서도 경기에서 zero를 의미하는 말로 '알' '달걀'이라는 뜻의 l'oeuf를 사용하는데 영국인이 이것을 서투르게 발음하여 love가 되었다는군요. 참고로 '사랑'이라는 뜻의 프랑스어 l'amour와는 전혀 관계가 없답니다.



※ MC GRAW-hill 에서 나온 미국 슬랭 사전 찾아보면 자세히 나와있음 0의 표현이 다양해요



 또 다른 이론은 love가 오래 전부터 nothing의 동의어로 사용되었다는 것입니다. 1678년 John Dryden의 "All for Love or the World Well Lost"라는 희곡에서부터 그렇게 쓰였대요.





 참고로 nothing에 해당하는 말을 예문을 통해 몇 개만 소개해 드릴게요.





 Ex. The new machine reduced labour costs to almost nil.



 (새로 설비한 기계 때문에 임금이 거의 들지 않았다)

 



 Our team won by two goals to nil.



 (2:0으로 우리 팀이 이겼다)





 Dad said nix to our plan.



 (아빠는 우리의 계획을 반대하셨다) ←no의 뜻





 How much money is left? Zilch.



 (돈 얼마나 남았어? 한푼도 없어)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페더러, 이스너 꺾고 마이애미오픈 제패..통산 101번째 우승 https://sports.v.daum.net/v/20190401063656334
#정현, #ATP #Tennis #테니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년 3월 26일 WTA Tour Ranking

현재 마이애미 오픈 진행중이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년 3월 26일자 ATP tour TENNIS Ranking

현재 마이애미 오픈 진행중이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 ATP Ranking, 호주오픈 후


정현 선수의 호주오픈 후 랭킹이 공개되었다.

정현선수는 작년 호주오픈 4강에 올랐었기 때문에 

이번 호주오픈이 지나면 바로 영향을 받게 된다.


결국 정현 선수의 ATP Ranking에 큰 영향을 주었다.

부상 때문에 자주 대회를 포기했었다지만

부상 후, 예전 만한 기량을 보이지 못하고 있어 안타깝다.

일본 여자선수는 WTP 세계랭킹 1위를 호주오픈 우승으로 이번에 했다.

오사카 나오미 선수.


중국 여자선수 중에도 WTP 세계랭킹 2위까지의 기록이 있다.


한국 선수의 선전이 아쉽게 느껴졌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Legends, familiar faces and new hopes...

Who's gonna reach the Australian Open final four?




https://www.facebook.com/17413858957/posts/10157189543608958/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호주오픈 정현 1라운드 통과

정현 선수는 대회 2일차 첫 경기를 힘겹게 이기고 2라운드 진출했다.


브래들리 클란에게 3-2(6-7<5-7> 6-7<5-7> 6-3 6-2 6-4)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25위), 호주 오픈 2019 1월 14~27일

정현 선수는 24번 시드 배정을 받았습니다.

첫 경기는 B.Kahn 선수와 경기 입니다.

정현 선수의 호주오픈 선전이 매우 기대가 됩니다.


호주오픈 이후 부상으로 줄 곧 내리막 길 ㅠㅠ;


이번 그랜드슬램 무대를 바탕으로 다시 활약을 기대해 봅니다.

근대 그랜드슬램의 포인트가 무려 2000 이네요


Australian Open (GRAND SLAM, 2000 points)

Melbourne, Australia

January 14 - 27 2019



탑 시드를 받은 선수들



정현 선수는 아래 시드 배정에서와 같이 첫 경기 #41 24번시드 1월 15일 Court 8 에서 첫 매치를 치룹니다.

공식 후원사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손흥민 골, 축포

손흥민이 아니면 국가대표 경기, 프리미어리그를 무슨 재미로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 선수 너무 오랜만에 보게 되어 엄청 반가웠습니다.


우선, 정현 선수의 ATP 랭킹 정보는 

2018년 ATP 랭킹 25위로 마감하는군요. 부상 때문에 아쉬움이 많이 남습니다.



정현 선수

무바달라 월드 테니스 챔피언십 결과

MUBADALA WORLD TENNIS CHAMPIONSHIP

(ATP 투어 공식 대회는 아니며, 이벤트성으로 매년 오픈하는 이 대회는 세계 TOP 랭커들을 초청하여 경기를 운영)

정현 선수의 선전을 기원합니다.




[경기결과]

2018년 12월 27일 

첫 경기 캐빈 앤더슨(6위)에게 아쉽게 패하고 맙니다.


2018년 12월 28일

정현 선수, 분발해서 도미니크 팀(8위)에게 완승하며 5위를 기록했습니다.


2018년 12월 29일

결국, 우승은 노박 조코비치(1위).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피곤하세요? 그러면 운동하세요'

규칙적인 운동이 몸의 활력 에너지를 높여 피로를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규칙적인 운동이 당뇨나 심장질환,비만을 예방하고 증상을 개선시키는데 도움을 준다는 사실은 잘 알려졌지만 이같은 운동이 피로를 정량적으로 증가시키는지 감소시키는지에 대한 정량적 연구는 없었다.

조지타운 대학의 콘누 박사팀은 최근 6,807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70개의 연구결과를 비교 분석했다.

연구결과 피로감을 줄이는데 있어서 운동은 대단히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구에서 연구팀이 분석한 연구의 90% 이상에서 신체적 활동을 잘 하지 않던 사람들에 있어서 규칙적인 운동 프로그램을 수행하는 것이 운동을 하지 않은 것에 비해 피로증상을 현저히 개선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운동이 피로에 미치는 효과를 정량적으로 분석한 이번 연구에서 연구팀은 피로한 사람들에게 있어서 모다피닐(MODAFINIL)등의 연성 흥분제 약물 치료보다 운동이 더욱 강한 효과를 갖는다고 말했다.

구체적으로 연구팀은 운동을 하는 것이 운동을 하지 않는 것보다 0.37단위 정도 피로량을 감소시키고 에너지를 증가시킨다고 말했다.

이에 비해 과거의 연구에서 모다피닐등의 연성 흥분제는 약 0.23 단위 정도의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사람들은 항상 낮 동안의 활력을 줄 에너지 원으로 스포츠 음료나 커피등 다양한 에너지 우너을 찾지만 실제 에너지를 부여할 수 있는 것은 규칙적인 아침 조깅과 테니스 등 운동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유명기자 jlove@mdtoday.co.kr
2006.11.5 12:57 [뉴시스]
 이동 : http://www.mdtoday.co.kr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족발 파는 가게


다들 족발 칼로 써는 것만 보고 있다니.


말도 안돼!!!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 스톡홀름 오픈 4강 실패


정현은 8강에서 또 부상이다. 발 부상


신발을 바꾸어야 하지 않을까? 계속 생각해 본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함부로 코파지 마세요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 ATP투어 인투럼 스톰홀름 오픈 3라운드 진출


8강진출했다.


ATP250

Intrum Stockholm Open  (Sweden)

2018.10.15 ~ 2018.10.21

하드코트

상금 : 686,080 유로




8강 진출, 다음 경기도 승리를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 ATP투어 롤렉스 상하이마스터스 아쉽게 2회전 탈락

분발해 주세요, please!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현, 아쉽게도 일본오픈 1회전 탈락


기량이 회복되려면 시간이 더 필요한게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Japan Open 에 참가해서 1회전에 샤포발로브(31위)에 패했네요.


오늘의 경기 결과중 1회전 결과입니다.


32강이죠. 그래도, 점점 기량이 좋아지고 있는거겠죠. 

앞으로 화이팅입니다.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 해 코리아 오픈 WTA 테니스 대회가 9월15일부터 23일까지 열렸다.

‘ATP Korea open 이 없어져서 WTA도 없는 줄 알았었다.
내 년에는 WTA Korea Open 대회를 관람하고 싶다.
나아가 아시아권 대회와 그랜드 슬램 대회, 모두 관림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기를 ... 노력하자.

Posted by SB패밀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