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객만래 [千客萬來] (It has an interminable succession of visitors)

겨울을 녹이는 부산오뎅 만드는 법!! 

▼ 재료 ▼ 



(부산오뎅과 가장 흡사란 모양의) 오뎅 3개, 다시멸치 1컵, 양파 한 개, 무 한토막, 다시마 한조각, 물 15컵, 간장 , 소금, 후춧가루, 파 조금 


▼ 만들기


① 오뎅을 살짝 데쳐 꼬치에 끼운다.

② 양파는 4등분하고 무는 큼직하게 자른다.

③ 다시마에 가위집을 내 맛이 우러나게 한다.

④ 양파, 무, 다시마, 다시멸치를 망에 담아 물과 함께 끓인다 (오뎅국물 엑기스를 이용하면 2∼4번 과정은 한번에 해결됩니다)

⑤ 작은 냄비에 오뎅꼬치와 국물은 적당히 붓고 끓이다가 간장, 소금, 후춧가루로 간한다.

⑥ 파를 송송 썰어 넣는다.



※ 게, 통고추 등을 사용하면 정말 얼큰, 매콤한 국물이 됩니다.





국물을 낼때 먼저 내장을 제거한 마른멸치와 마른새우 마른홍초 무우 마른표고버섯 다시마 

통마늘 양파.파 얼큰한걸 좋아하실때 청량고추도 몇개 넣어서 냄비뚜껑은 열고 10분에서15정도 끓이세요 너무오래 끓이게 되면 국물이 텁텁하고 쓴맛이 나거든요



국 간장 조금과 굵은 소금으로 간을 하고 보기좋게 대파조금과 매운맛을 원할때는 청량고추 약간 넣어주면되죠.



※ 무·다시마는 기본. 여기에 마른 새우를 넣는다. 조미료 역할을 대신하고, 맛을 한결 개운하게 하고 비린 냄새는 청양 고추와 약간의 소주가 없애줍니다. 

Posted by SB패밀리
추운데 어느정도 시동을 걸고 있어야 따뜻한 바람이 들어올까요 ?!

찬바람이 들어오는 원인은
히터는 에어컨과는 달리 따뜻해진 냉각수가 지나가는 라디에이터에 바람을 불어
따뜻한 바람을 실내로 불어 넣어주는 원리로 작동됩니다.
따라서 어느정도 엔진이 덥혀진 후에 히터를 작동시켜야만 히터에서 따뜻한
바람이 불어오게 되는 것입니다.

그럼 언제 틀어야만 되는가?
윈쪽 사진의 냉각수 바늘이 있습니다.
냉각수 바늘이 중간정도왔을때가 엔진이 덥혀진 상태 입니다.
이때 히터를 틀면 따뜻한 바람이 들어오지요
보통은 시동후 약 3~5분정도는 기다리시면 됩니다.

팁하나
실내온도를 빠른 시간내에 올릴 수 있는 방법은
냉각수 바늘이 중간정도 왔을때 히터를 최고단으로 틀어놓으면 실내온도가 빨리 올라갑니다.

팁둘
차에 타자마자 히터를 틀어놓고 있으면 엔진을 덥혀줘야 할 열을 빼앗겨 Warming UP이 늦어지면서
결과적으로는 찬바람은 더 오래 몸으로 맞아야 하는 불상사가 발생합니다.
그래서 시동을 걸때에는 히터를 끄고 거셔야만 됩니다.

팁셋
히터를 켜고 있으면 달작지근한 냄새가 나고 머리도 지끈지끈 아파오는 경우가 있는데 원인은 냉각수가 새어나와 송풍 모터를 타고 차안으로 들어오기 때문입니다.
냉각수로 사용되는 부동액은 인체에 유해하므로 이 경우는 즉시 수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팁넷
시동을 걸고 3~5분 정도 지나도 따뜻한 바람이 나오지 않는 경우,
차가 정차해 있을때는 더운 바람이 나오다가 차가 달리게 되면 찬바람이 나오는 경우
이런 경우는 서머스탯의 교환만으로 간단하게 해결 됩니다.

더이상 찬바람 맞지 맙시다. ^^


Posted by SB패밀리

자, 우리도 멋있게 배용준 목도리 매는 법을 배워 보자.






#목도리를남자답게매는법





Posted by SB패밀리

봄 여름 가을 겨울


4계절을 이렇게 잘 표현한게 있을까...

너무 이쁘게 표현되었다.


인터넷에서 구한 이미지인데 정말 마음에 든다.


이렇게 계절마다 나가서 사진 찍는 것도 쉽지는 않을꺼 같다...


꽃들이 피기 시작하는 봄 Spring











꽃들이 한 창인 여름 Summer











단풍이 들었네요... 가을 Fall










아, 눈이 왔어요! 겨울 Winter



Posted by SB패밀리